캠핑 그 두번째, 캠핑아카데미 가을정모

지난 주말 2박3일로 캠핑을 다녀왔습니다. 금요일 퇴근 후 애들을 데리고 7시30분쯤 출발하여 40여분을 가니 이번 캠핑아카데미 정모 장소인 일영워캠핑장에 도착할 수 있었습니다.
미리 도착해 있던 현우네 가족 덕분에 저녁도 해결하고, 현우아빠의 도움으로 텐트도 금방 칠 수 있어 걱정했던 것과 달리 순조로운 캠핑의 첫날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 다행히 날씨도 좋아 밤에도 그리 춥지 않게 잘 수 있었고, 낮에도 애들은 신나게 놀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캠핑 아카데미 정모는 이번이 처음 참가해 보는 건데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애들도 그렇고 모두 즐겁게 참여도 하고 보람있게 보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양초 공예를 가르쳐 주는 이벤트가 있어 재혁이랑 현우, 그리고 예원이가 참여해 봤는데요, 물론 잘은 못 따라하지만 그래도 열심히 해볼려는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그리고 이번 정모 컨셉이 가을운동회(?)같은 분위기여서 그런지 다 같이 참여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많이 준비해 애들도 그렇고 어른들도 즐거웠던 것 같습니다. 다만, 작은 애들은 재운답시고 텐트에서 안나오는 애들 엄마, 스텝이신 현우아빠, 휴~~ 덕분에 큰 애들 둘 데리고 하루종일 여기저기 게임 참여시켜주느라 저만 녹초가 되었던 것 같네요.사용자 삽입 이미지밤에는 화롯대에서 고기도 구워 먹고, 애들은 같은 또래들과 만화영화도 보고, 정말 이번 캠핑은 만족스러운 캠핑이었던 것 같습니다. 벌써 추워지는 날씨에 지난번에는 침낭도 구입했고, 다음 캠핑을 위해 벌써 난로도 구입을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왼쪽이 현우네 캐슬 돔 텐트구요, 오른쪽이 저희 와이드 빅돔 인데요, 다른 텐트들에 비해 우리 텐트가 왜 그리 작아보이든지, 여전히 현우네 캠핑갈때 언쳐 가면서 벌써 다른 텐트에 욕심이 가면 안되는데…^^

애들도 그렇고, 애들 엄마도 이번 캠핑은 정말 만족스러워하는 것 같아 저 또한 기분이 좋습니다. 자주는 못 가지만 가끔 이렇게 야외로 캠핑을 다니는 것도 좋은 것 같네요. 다음에 같이 가실래요. ^^

이 글은 카테고리: Life story에 포함되어 있으며 태그: , , , , (이)가 사용되었습니다. 고유주소를 북마크하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