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이야기#1

벌써 여름이 지나 이제는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바람이 부네요. 이번 여름은 주말마다 거의 캠핑을 다녔던 것 같습니다. 계곡에서 가재도 잡아 보고, 물고기도 잡아보고, 재혁이랑 예원이는 그 맛에 매주 즐겁게 캠핑을 다녔던 것은 아닌가 싶습니다.^^

#1.강화도 함허동천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강화도 함허동천은 당일치기 캠핑도 가능하고, 별도 예약없이 가도 캠핑이 가능해 자주 가게 되었습니다. 이번에도 2주 연속으로 다녀왔던 기억이 나네요. 애들은 특히 계곡에서 가재를 잡을 수 있어 더욱 좋아했던 곳입니다. 그때 잡은 가재들은 아직도 집에서 잘(?) 지내고 있습니다. ^^

#2.가평 개울가 캠핑장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가평 유명산 인근의 캠핑장들은 여름 성수기에는 예약을 하지 않으면 가기가 힘이 듭니다. 저희 가족은 여름 휴가 기간에 2박3일로 어렵게 예약 후 다녀올 수 있었는데요, 개울가 캠핑장은 그리 유명한 캠핑장은 아니였지만 유명산 인근의 캠핑장들은 모두 1급수 물이 흐르는 계곡을 옆에 끼고 있어 어느 곳이나 캠핑하기에는 매우 좋은 곳인 것 같습니다.
계곡에서 물고기도 잡고, 물놀이도 할 수 있어 기분 좋은 휴가를 보낼 수 있게 해 준 곳이였습니다. 특히 여름이지만 모기들이 없어 더욱 기분이 좋았던 캠핑으로 기억이 납니다.

#3.가평 힐링 캠핑장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휴가기간에 다녀왔던 가평의 계곡물이 그리워 그 다음 주 바로 다시 가평으로 캠핑을 다녀왔습니다. 거의 모든 캠핑장의 예약이 끝나 당일치기로 계곡에서 놀다 올려고 계획하다가 우연찮게 힐링 캠핑장이 예약 가능하여 바로 예약 후 다녀왔습니다. 규모만 조금 작을 뿐 계곡이 바로 옆이라 여기서도 즐겁게 캠핑을 할 수 있었습니다. 이번 여름은 매주 캠핑을 다녔던 기억뿐이 없는 것 같네요.^^

이 글은 카테고리: Life story에 포함되어 있으며 태그: , , , , , , (이)가 사용되었습니다. 고유주소를 북마크하세요.

1 Response to 여름 이야기#1

  1. 재혁맘 님의 말:

    캠핑가는것 처럼 좋은건 없는것 같아..근데 이제 추워서..ㅠㅠ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