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 아쿠아리움(Aquarium)

오랫만에 우리 가족 넷이서 외출을 했던 것 같습니다. 재혁이가 이제는 좋아하는 것들도 많이 생겼고, 그 좋아하는 것들 중 하나인 물고기들을 보러 코엑스 아쿠아리움을 다녀왔습니다.
48개월 이하는 무료 입장이라 재혁이랑 예원이는 꽁짜로 재미있게 구경하고 왔습니다.User inserted image처음보는 물고기들이 많아 신기한지 손가락으로 엄마한테 보라고 알려주네요.
User inserted image좋아하는 물고기들이 많아 발걸음마저 신이 났네요. ^^
User inserted image커다란 수족관속의 물고기들이 마냥 신기한 듯 쳐다보고 있네요. 이건 수족관 반대쪽 거울에 비친 재혁이 모습을 찍어본 겁니다. 자연스럽게 상이 오버라이트 됐네요. ^^
User inserted image뭐가 저렇게도 신가한걸까요? 넋을 잃고 쳐다보고 있네요.  User inserted image빨간 우체통 모양의 수족관이네요. 애들은 이런게 다 신기한가봅니다.
User inserted image예원이는 아직 너무 어려서 별로 즐겁지가 않은가봐요. 자다가 금방 깼는지 뚱해 있네요.
User inserted image커다란 수족관안에 큰 물고기와 상어, 그리고 잡혀 먹히지 않게 무리지어 다는 작은 물고기들..마냥 신기할 거에요.
User inserted image그리고 재혁이가 제일 좋아하는 열대어들이 사는 수족관입니다. 역시나 넋을 잃고 쳐다보고 있네요.
User inserted image열심히 손가락으로 노랑, 빨강, 파랑, 색색의 물고기들을 가리키며 알려주네요.
User inserted image체험 수조에서 불가사리랑 조개, 소라도 직접 만져보고, 옆에 형아가 어떻게 하는지 유심히 보고 따라도 해보고, 다음에 또 오자고 하는걸 보니 재혁이 한테는 참 재미있는 하루였나 봅니다. ^^
User inserted image재혁이만 열심히 찍다보니 예원이 사진은 없어서 외출전에 집에서 한장 찍은 사진입니다. 예원이도 앞으로는 사진 많이 찍어 줄께..^^

이 글은 카테고리: Life story에 포함되어 있으며 태그: , , (이)가 사용되었습니다. 고유주소를 북마크하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